symbol

한-이스라엘 사이의 상호 보완적 혁신의 배경

한국과 이스라엘 두 나라의 혁신성은 문화적, 경제적 차이에도 불구하고 상호 보완적입니다. 서로의 격차를 해소하고 양국간 경제적 R&D 관계를 증진하는 것이 중요한 과제인데요.

한국과 이스라엘의 관계는 보완적인 서로의 차이점을 바탕으로 혁신과 경제분야에서 시너지를 냅니다. 두 나라는 역사적, 정치적 측면에서 공통점이 많습니다. 한국이 1948년에 독립 국가로 선언한 이후 경제 발전 속도가 빨라진 점도 이스라엘과 비슷하며, 북쪽의 이웃과 지속적으로 충돌하고 있는 점도 그렇습니다. 천연 자원이 드물다는 공통점도 있습니다.

비즈니스 문화의 특성은 한국과 이스라엘의 혁신 사이의 근본적인 차이로 나타납니다. 중소기업이 점차 대기업으로 성장하고, 첨단 기술을 통해 생산라인을 완성하는 것이 한국의 강점이라면 이스라엘은 획기적인 아이디어를 바탕으로 소규모 창업 회사를 설립하는 데 탁월합니다.

상호 보완적인 비교 우위 덕분에 성공적인 한-이스라엘 벤처들이 등장했고, 이들은 최근 몇 년 동안 양국의 경제에 크게 기여했습니다. 이러한 관계는 한국 및 이스라엘 정부의 지원과 격려로 이어졌고, 특히 KORIL-RDF (한국 / 이스라엘 산업 연구 및 개발재단), 2001년에 조성된 한-이스라엘 R&D 기금 등을 통해 양국 관계를 강화하는 역할을 해왔습니다.


2016년까지 140 개가 넘는 이스라엘-한국 공동기업 기술혁신 프로젝트가 진행되었고, 그 규모는 약 5,400만 달러의 규모에 달합니다.